인공지능으로 흉부 X선 영상 판독…"정확도 향상"출처

2020. 1. 30. 11:31SNUH-RAIL NEWS

인공지능(AI)으로 흉부X선 영상을 판독했을 때 민감도(sensitivity)가 영상의학과 의사보다 높다는 국내 연구 결과가 나왔습니다.

 

서울대병원 영상의학과 박창민·황의진 교수는 2017년 1∼3월 응급실을 방문한 환자 1천135명을 대상으

로 인공지능 진단시스템의 흉부X선 영상 판독능력을 검증했다고 5일 밝혔습니다. 민감도는 질병이 실제로 있는 환자 중에서, 검사 결과도 양성으로 나타날 확률입니다. 일반적으로 환자를 환자로 감별할 수 있는 검사 능력을 의미합니다. 인공지능 진단시스템으로 판독했을 때 판독 민감도는 82∼89%로 당직 영상의학과 의사의 판독 민감도 66%보다 높았습니다. 또 당직 의사가 인공지능 진단시스템 분석 결과를 참고해 진단했을 때 판독 민감도가 향상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.

 

박 교수는 "이번 연구는 인공지능이 실제 환자 진료에 충분히 활용될 수 있음을 보여주는 하나의 이정표가 될 것"이라며 "고도화된 인공지능 시스템 개발과 성능 검증 등을 통해 인공지능을 활용하는 연구를 이어갈 것"이라 밝혔습니다.

 

이번 연구는 서울대학교병원과 서울시 산학연 협력사업의 지원으로 시행됐으며 학술지 '방사선학(Radiology)' 최신호에 게재됐습니다.


출처 : SBS 뉴스
원본 링크 : https://news.sbs.co.kr/news/endPage.do?news_id=N1005509795&plink=ORI&cooper=NAVER&plink=COPYPASTE&cooper=SBSNEWSEND